경기도, 6개월간 2천881만 7천656필지 토지정보 제공

몰랐던 조상땅, ‘조상땅 찾기’ 신청하세요

배춘봉 | 기사입력 2024/02/20 [10:51]

경기도, 6개월간 2천881만 7천656필지 토지정보 제공

몰랐던 조상땅, ‘조상땅 찾기’ 신청하세요

배춘봉 | 입력 : 2024/02/20 [10:51]

▲ 경기도청 전경.     ©성남비전

경기도는 지난해 8월부터 올해 1월 말까지 총 54천여 건의 토지정보 조회신청을 받아 28817656필지의 토지정보를 도민과 공공기관 등에 제공해 재산권 행사에 기여했다고 20일 밝혔다.

먼저 도는 조상 땅 찾기 서비스를 통해 본인 또는 상속인이 신청한 5447건에 대해 2400여 명이 소유하고 있는 71660필지(64) 토지정보를제공했다.

조상 땅 찾기 서비스는 법적 상속권이 있는 사람이 조상의 토지 위치, 지번을 알지 못하는 경우와 상속인이 이미 알고 있어도 피상속인 명의의 재산목록을 확인하기 위해 안심상속 행정서비스를 이용해 신청하는 것으로나타났다.

최근 안산시에 거주하는 도민이 현재 사망한 증조부 명의로 된 토지가있는지확인하기 위해 주변 지인의 권유로 조상땅찾기를 신청했고, 전라남도 나주시와화순군 일대 지목이 전(), 임야인 토지 6필지, 26278찾은사례가있었다.

조상 땅 찾기 서비스는 토지 위치와 관계없이 전국 시도 및 시··구청 지적관련 부서 방문을 통해 신청하거나 온라인(kgeop.go.kr)으로 신청할 수 있다. 본인의 경우 신분증을, 대리인은 위임장과 위임자의 신분증 사본을,사망자의 상속인인 경우에는 상속인임을 증명하는 서류(제적등본, 기본증명서,가족관계증명서 등)를 제출하면 된다.

와 함께 공공기관이 수사, 임금채권 보장, 병역감면 대상자 결정, 과태료 체납자 압류 등을 위해 신청한 3347건에 대해서도 249천여 명이 소유하고 있는 28745996필지(1956)의 토지정보를 제공했다.

고중국 경기도 토지정보과장은 조상땅 찾기 서비스로 도민의 재산권 관리에힘쓰고, 공공기관에 정확한 자료를 제공해 행정의 공정성 향상에 일조하겠다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