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상수원과 주요 저수지 조류독소 점검. 3개소 초과 검출

성남비전 | 기사입력 2023/10/19 [14:57]

경기도, 상수원과 주요 저수지 조류독소 점검. 3개소 초과 검출

성남비전 | 입력 : 2023/10/19 [14:57]

▲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상수원과 주요 저수지를 대상으로 조류독소를 조사  © 성남비전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상수원과 주요 저수지를 대상으로 조류독소를 조사한 결과 상수원수와 정수는 모두 불검출이었고, 저수지 3개소가 국외 기준치를 초과했다.

연구원은 녹조 발생 시기인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도내 6개 정수장(팔당호, 북한강, 남한강 취수원)23개 주요 저수지를 대상으로 마이크로시스틴류 3(MC-LR, RR, YR), 아나톡신-a, 실린드로스퍼맙신 등 조류독소 실태조사를 수행했다.

조사 결과 도내 6개 정수장에서는 조류독소가 검출되지 않아 마이크로시스틴의 먹는 물 감시 기준(1 μg/L 이하)을 만족했다. 저수지의 마이크로시스틴은 7~8월에 주로 검출돼 조사 기간에 가장 높은 농도를 보였다. 23저수지 가운데 8월 남양호와 이동저수지에서 마이크로시스틴류 3종 합계가 24.2 μg/L(MC-LR, 7.3 μg/L)8.3 μg/L(MC-LR, 3.8 μg/L), 9월 멱우저수지에서 8.4 μg/L(MC-LR, 4.0 μg/L)로 미국 EPA(환경보호청,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물놀이 권고기준(8 μg/L 이하)을 초과했다.

내 수계에서 주로 검출되는 마이크로시스틴의 물놀이 기준은 미국 EPA8μg/L로 가장 엄격하고 오하이오주는 20 μg/L, 세계보건기구(WHO)는 마이크로시스틴-LR24μg/L이다.

황찬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물환경연구부장은 최근 기후변화로 인해 여름철 녹조 발생이 증가하고 있다주요 저수지는 대부분 조류독소로부터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원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상수원과 수변공간의 안전성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